HOME | LOGIN | ENGLISH
 
     
Home 주요활동 언론에 비친 센터
 
공지사항
언론인에비친센터
멀티미디어
인권상담
 
 
제목 [머니S]이재명 "외국인도 코로나 검사 받으세요"…5개국어 안내문 제작 눈길
조회수 11 등록일시 2020-05-15 13:59
첨부파일
2020.05.14.머니S
원문보기 : https://moneys.mt.co.kr/news/mwView.php?no=2020051415048038008&outlink=1

이재명 "외국인도 코로나 검사 받으세요"…5개국어 안내문 제작 눈길
경기도가 서울 이태원 클럽과 논현동 수면방 등을 방문한 외국인의 자발적 코로나 검사를 당부하는 행정명령을 영어 등 5개 외국어로 제작, 안내해 눈길을 끌고 있다. / 사진=이재명 지사 페이스북.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4일 "외국인들도 4월 24이후 이태원·논현동 방문자는 행정명령 내용을 숙지하고 조속히 검사 받을 것"을 지시하며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확실한 방역을 위해 반드시 선별검사 할 것"을 당부했다.

이런 가운데 경기도가 서울 이태원 클럽과 논현동 수면방 등을 방문한 외국인의 자발적 코로나 검사를 당부하는 행정명령을 영어 등 5개 외국어로 제작, 안내해 눈길을 끌고 있다.

경기도에 따르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10일 발령한 코로나19 긴급 행정명령을 외국인들이 이해할 수 있도록 ▲경기도 공식 SNS공식 홍보채널 ▲경기도 외국어 홈페이지 ▲구글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중국 웨이보 등을 통해 영어·중국어·러시아어·일본어·베트남어 등 5개 언어로 안내하고 있다.

도는 또 경기도 외국인 인권지원센터 및 센터 협력기관, 외국인 복지센터 등 외국인 관련단체, 인플루언서 등과 경기외국인 SNS 기자단 24명의 개인 채널을 활용해 안내를 실시하고 있다.

이태원 클럽 집단 발생 관련 확진자수가 130명(서울 70, 부산 4, 인천 18. 경기 25, 강원 1, 충북 8, 충남 1, 전북1, 경남 1, 제주 1)으로 서울, 경기 등 10개 광역시도 전국적 분포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 방역대응에 초비상 상태다. 
경기도는 지난 10일 코로나19 이태원 집단 감염 관련하여 클럽업소 출입자 등의 코로나 19 감염검사와 대인접촉금지 행정명령을 4월 24일부터(당초 29일) 그 이후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소재 6개 클럽과 서울강남구 논현동 소재 블랙수면방 출입자로서 경기도에 주소, 거소, 직장, 기타 연고를 둔 사람과 이태원동 및 논현동 방문자에게 행정명령을 발령(14일 0시 기준)한 이후 '무료검사' 행정명령 후 자발적 검사사가 대폭 증가하고 있다.

총 검사인원 7827명(양성 25명, 음성 7060명, 검사진행중 742명)으로 경기도 이태원클럽 자발적 검사인원 6911명, 질본 및 서울시 통보 검사인원 208명, 관련 가족 및 지인·직장동료 등 접촉자 708명이다.

이재명 지사의 대인접촉금지 및 이태원동, 논현동 방문자 자발적 무료검사 행정명령 이후 현재까지 7827명이 선별검사를 실시, 14일 현재 이태원 등 클럽관련 경기도 확진자는 28명(이태원관련 25명, 홍대관련 3명)으로 치료중에 있다. 

외국인에게도 행정명령이 전달될 수 있도록 5개 외국어 행정명령 안내를 추진한 이어진빛 소셜미디어 팀장은 "확실한 방역을 위해서는 외국인들의 선별검사가 무엇보다 필요하다는 판단에 영어, 중국어 등 5개 외국언어의 안내서를 자체 제작해 맞춤형 홍보를 추진했다"고 밝혔다.

김동우 기자

               
이전글 [아시아경제]"외국인도 코로나 검사 받으세요"…경기도, 5개 국어 안내문 제작
다음글 [기호일보]경기도, 코로나19 행정명령 외국인 검사 위한 안내문 제작 제공
목록